M카지노 추천게임 및 도메인 안내

엠카지노 본사 공식 블로그 안내

※M카지노 게임 서비스 바로가기 클릭!!※

2021-9-6 오후 12:00에 엠카지노에 대하여 안내하여 드립니다.

엠카지노

보다 더 자세한 정보는 엠카지노 공식 블로그 바로가기 를 클릭하세요.

토론토 블루제이스 로비 레이가 류현진를 제치고 ‘에이스’ 칭호와 ‘1선발’을 가져가더니 이제는 사이영상 후보로 불리고 있다.

레이는 6일(이하 한국시각)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홈 맞대결에 선발 등판해 시즌 11승 째를 손에 넣었다.

이날 레이는 6⅔이닝 동안 1피안타 3볼넷 10탈삼진 무실점으로 퀄리티스타트(6이닝 3자책 이하)를 기록하며, 사이영상 경쟁에 불을 지폈다. 그리고 지난달 21일 디트로이트전부터 최근 4경기 연속 두 자릿수 탈삼진을 기록했는데 CBS 스포츠에 따르면 이는 토론토 프랜차이즈 사상 처음이다.

레이는 지난 시즌 중 트레이드를 통해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토론토로 유니폼을 갈아 입었다. 하지만 애리조나에서 보여줬던 성적은 없었다. 레이는 토론토에서 5경기(4선발)에 등판해 1승 1패 평균자책점 4.79로 썩 좋지 못했다.

결국 FA가 된 레이는 토론토와 1년 800만 달러의 싼값에 재계약을 맺고 사실상 ‘FA 재수’를 택했다. 레이의 선택은 현재까지 ‘적중’했다. 레이는 올해 11승 5패 평균자책점 2.60를 기록 중이다. 후반기 시작부터는 류현진의 ‘에이스’ 칭호와 ‘1선발’을 모두 가져갔고, 수식어와 위치에 걸맞은 활약을 펼치고 있다.

미국 ‘CBS 스포츠’는 “레이는 8월 6번의 선발 등판해서 41이닝 동안 8볼넷 52탈삼진 평균자책점 1.88의 성적으로 이달의 투수에 선정됐다”며 “올 시즌 레이는 166이닝 동안 212탈삼진으로 평균자책점이 낮은 투수는 없고, 탈삼진이 많은 선수는 게릿 콜(215개) 밖에 없다”고 사이영상 후보임을 간접 언급했다.

이어 매체는 “1년전 레이는 통계적으로 메이저리그 최악의 선발 투수 중 한 명이었다. 하지만 올해는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을 향해 나아가는 중이다”며 “올해 최고의 FA 선수 중 한 명임이 증명됐다”고 레이의 활약을 극찬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